4.16진실버스_한주간 이야기 2주차

‘4.16 진실버스’는 세월호참사 7주기까지 진상규명을 위해 세월호 엄마, 아빠들이 직접 전국을 순회하며 시민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며 연대 의지를 다지는 전국 대장정입니다. 엄마, 아빠는 28개 도시, 3.100km, 21일 간의 기나긴 일정을 지난 6일 출발했습니다.

진상 규명을 위한 국회동의청원이 진행 중입니다.

<국민동의청원 1>
사회적 참사의 진상규명 및 안전사회 건설 등을 위한 특별법 개정
<국민동의청원 2>
4.16세월호참사 박근혜 전 대통령 기록물 공개 결의

진실을 알리다.

엄마, 아빠들은 진상 규명을 위해 거리 위 선전전을 진행합니다. 더 나은 세상으로 가는 첫걸음은 ‘진상 규명’입니다. 그렇기에 다소 스산해진 날씨에도 묵묵히 “부모이기에 포기할 수 없다”는 다짐 아래 ‘세월호참사 사회적참사특별법개정’과 ‘박근혜청와대 대통령 기록물 공개’ 청원에 대해 모든 시민들이 알아주길 바라며 묵묵히 걸음을 옮기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소통하다.

“누구에게나 아픔은 있다.” 어떤 이들이건 마음 속 아픔을 품고 살아간다는 것을 엄마, 아빠들은 너무나 잘 알고 있습니다. 그저 우리들만 알아달라 이야기하지 않는 이유이기도 하죠. 이에 엄마, 아빠들은 전국 곳곳을 다니며 다른 이들의 마음의 소리에 귀 기울이고 소통하고 마음을 나눕니다.

순천과 진도에서 받았던 음료수와 응원들…  당신들이 건네준 건 마음이라는 걸 알고 있습니다. 고된 강행군이지만 그 마음에 힘을 얻어 견딜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다른 소식들이 궁금하신가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https://416foundation.org/%ec%98%a8%eb%9d%bc%ec%9d%b8-%ea%b8%b0%ec%96%b5-%ea%b3%b5%ea%b0%84/